11월의 비가 오고 있기는 하지만말이다.

 

진짜 가을이다. 겨울이 오기전에. 진짜 가을이다.

 

ps -

 

점점 수면시간 조절하는게 힘들어진다.

 

슥녀석 재우려고 10시부터 누워있으면 내가 먼저 자버리는건 당연한것인가?

 

새벽 3~4시쯤 깬다. 다시 잠들고 눈을뜨면 7시가 넘는군.

 

수면이 부족한게 문제가 아니라, 과다한데도 전혀 과하다 느끼지 못하는게 문제인듯 하다.

 

12시쯤 잠자는 리듬이 다시 필요한데...

'悲歌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우연.  (0) 2010.06.08
Jazz Radio Net  (0) 2009.11.27
11월 13일 진짜 가을이다.  (0) 2009.11.13
인생그래프 - 어쭈...!  (0) 2009.10.27
갑자기 나타난 숯불구이 세트.  (0) 2009.09.23
늦은 출근길  (0) 2009.07.08
Posted by 머샤머샤

댓글을 달아 주세요